유공산재뉴스

HOME > 상담실 > 유공산재뉴스

[판결]목욕시키던 루게릭 환자 넘어져 사망… 요양원 측에 70% 책임
작성자 : 서영현 변호사  |  등록일 : 2019-11-12 13:05  |  조회수 : 109

 

요양보호사들이 루게릭병 환자를 목욕시키려다 환자가 넘어지면서 사망했다면 요양원 측에 70%의 책임이 있다는 판결이 나왔다.

 

서울중앙지법 민사71단독 판사는 사망한 A씨의 남편과 자녀 등 유족이 요양원 운영자 B씨, 요양원과 복지시설배상책임보험계약을 체결한 롯데손해보험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청구소송(2018가단5263***)에서 "B씨는 4490여만원을, 롯데손해보험은 4400여만원을 유족에게 지급하라"며 최근 원고일부승소 판결했다.

 

기사전문 https://www.lawtimes.co.kr/Legal-News/Legal-News-View?serial=156970&kind=AA04

이전글 [판결] "심한 '틱 장애'도 장애인 등록 허용해야"
다음글 보직 변경 스트레스에 극단적 선택한 군인..법원 "공무상 사망"

서울 서초구 서초대로 266, 한승아스트라 1306호(서초동, 교대역 9번 출구) / TEL. 02-3477-6911 / FAX. 02-3477-6330
Copyright (C) 2006 히포크라 법률사무소 All right reserved. 광고책임변호사:서영현 변호사