유공산재뉴스

HOME > 상담실 > 유공산재뉴스

‘출퇴근 사고도 업무상재해’ 개정 산재보험법, 시행일 이후 사고부터 적용은 헌법 어긋
작성자 : 서영현 변호사  |  등록일 : 2019-10-22 14:05  |  조회수 : 487

 

근로자가 출퇴근 때 다친 경우도 업무상 재해에 포함한 개정 산업재해보상보험법의 적용을 법 시행일인 2018년 1월 이후 발생한 재해부터 적용하도록 한 것은 헌법에 어긋난다는 헌법재판소 결정이 나왔다. 사업주 지배관리 하의 출퇴근 재해와 통상의 출퇴근 재해를 달리 취급한 산재보험법에 대해 헌법불합치결정이 내려진 2016년 9월 29일부터 소급적용해야 한다는 취지다.

 

헌재는 A씨와 B씨가 이 같은 내용의 개정 산재보험법 부칙 제2조는 위헌이라며 낸 헌법소원 사건 등에서 최근 재판관 전원일치 의견으로 헌법불합치 결정했다. 헌재는 그러면서 개선 입법시한을 2020년 12월 31일로 못 박았다.

 

기사전문 https://www.lawtimes.co.kr/Legal-News/Legal-News-View?serial=156528&kind=AB

이전글 [판결] 근로자가 1주일간 100시간 넘게 일하다 쓰러졌다면…“근로자 보호 ..
다음글 [단독] 무릎수술 받고 돌연 사망..담당의 '퇴사' 병원은 '모르쇠'

서울 서초구 서초대로 266, 한승아스트라 1306호(서초동, 교대역 9번 출구) / TEL. 02-3477-6911 / FAX. 02-3477-6330
Copyright (C) 2006 히포크라 법률사무소 All right reserved. 광고책임변호사:서영현 변호사